주교문장해설

주교문장해설(한글) 이미지
주교문장해설(라틴) 이미지
문희종 요한 세례자 주교 사목 표어 및 문장해설

“마리아를 통하여 그리스도께로, 사랑·겸손·순종”

Ad Christum Per Mariam, Caritas·Humilitas. Oboedientia

사목 표어의 배경에는 수원교구의 주보이신 ‘평화의 모후’ 성모 마리아가 자리한다. 문희종 요한 세례자 주교는 자신의 주교 직분을 겸손하게 ‘섬기는 자’로서 신자들 가운데 머무는 것으로 받아들인다. 그리고 이 직분을 성실하게 수행하기 위해서는 신앙의 모범이신 성모 마리아를 자신의 삶의 중심에 두고 살아야한다고 강조한다. 말씀이 사람이 되시어 우리 가운데 계신 하느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의 겸손,
성령을 통해 역사하시는 하느님의 사랑을 믿고 받아들이신 성모님의 순종,
피를 흘려 죽기까지 신앙을 증거한 이 땅의 순교자들의 모범과 그리스도께 대한 사랑
문장 안에 담긴 이 세 가지 표상은 ‘섬기는 자’로서 세상 속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문희종 요한 세례자 주교의 열정과 의지를 담고 있다.

  • 주교 예모

    상단에 위치한 주교 예모와 3단의 수실은 주교의 품위와 권위를 상징한다.

    이는 주교의 사목 임무와 사명의 근본을 이루는 ‘사도들의 후계자 (Apostolorum Successor)’로서 그리스도와 긴밀히 결합한 주교의 표상이다.

  • 방패·십자가

    중앙의 방패는 교회를 수호하는 주교의 직무를 의미한다.

    방패 상단 바탕의 적색은 ‘사랑’을, 하단 좌측 바탕의 녹색은 ‘겸손’을, 하단 우측 바탕의 흰색은 ‘순종’을 상징한다.
    방패 뒤편의 십자가는 그리스도의 사제직을 이어받은 ‘구원의 인도자’라는 표지이다.

  • 성모 마리아(M)

    방패 중앙에 위치한 ‘M’은 성모 마리아를 상징한다.

    이는 신앙의 모범이신 성모 마리아를 본받아 사랑과 겸손과 순종의 삶을 살고자 하는 의지의 표현이다.

  • 비둘기

    방패 상단의 ‘사랑’을 상징하는 적색 바탕 위에 그려진 비둘기는 ‘성령을 통하여 당신의 사랑을 드러내시는 하느님’을 상징한다.

    성령의 빛을 받아 구원의 진리를 올바로 가르치고, 성화의 직무를 충실히 수행하며, 사랑으로 세상에 봉사하는 주교의 본질적인 직무를 의미한다.

  • 성 경

    방패 하단 좌측면의 ‘겸손’을 상징하는 녹색 바탕 위에 그려진 성경은 ‘말씀 안에 살아계신 하느님’을 상징한다.

    말씀이 사람이 되시어 우리 가운데 계시는 주님의 겸손을 본받아 복음적 삶에 충실하며 하느님 나라의 기쁜 소식을 전하고자 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 칼과 빨마가지

    방패 하단 우측면의 ‘순종’을 상징하는 흰색 바탕 위에 그려진 칼과 빨마가지는 ‘순교자들의 후손인 우리들이 마땅히 감내해야 하는 이 시대의 백색 순교’를 상징한다.

    특히 주님의 십자가 곁에서 고통을 참아 받으신 성모님을 본받아 온갖 불의와 불목이 난무하는 이 시대에 참된 순교의 삶을 살아가고자 하는 의지가 담겨 있다.

    [ 상본 기도문 ]

    사랑의 하느님,
    주님을 믿고 따르는 저희를 인도하시어
    성모님의 겸손과 순종을 본받아
    섬김의 삶을 살게 하시며
    이 세상에 주님의 정의와 평화가
    흘러넘치게 하소서.
    평화의 모후님, 저희를 위하여 빌어주소서.